티스토리 뷰

저는 아이폰6플러스를 사용하고 있습니다. 이번에 3D터치가 추가된 아이폰6s+로 기변하지 않은 이유는 아이폰6+의 성능이 아직까지 매우 만족스러운 편이라 딱히 기변해야 겠다는 생각이 들지 않더군요 ^^


대신 스마트폰 케이스는 기분에 따라 한달에 한번쯤 바꾸는 편입니다. 이번에 아쿠바(Acuva)에서 나온 슬림케이스 아쿠바 에어핏(Air Fit)을 사용해보게 되었는데요. 다른 케이스로 바꾸고 싶지 않을 정도로 마음에 드는 제품이라 리뷰를 남겨봅니다.


아이폰6s, 아이폰6s+ 케이스 : Acuva 에어핏 케이스




아이폰6+의 경우 케이스를 씌우게되면 안그래도 작지 않은 폰 크기가 더 커지게 되어 그립이 안좋아질 때가 있는데요. 에어핏 케이스는 두께 0.3mm로 생폰으로 쓰는 것과 거의 동일한 느낌으로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입니다. 아이폰6용 모델의 경우 무게 4램, 아이폰6+의 경우 6그램이라 무게도 거의 느껴지지 않는 가벼운 케이스입니다.



컬러는 총 6가지가 준비되어 있네요. 투명한 클리어, 블랙, 레드, 오렌지, 블루, 퍼플 등등입니다. 저는 무난한 컬러를 좋아해서 블랙을 선택했습니다.




젤리케이스와는 다른 느낌이네요. 말 그대로 폰 모양에 딱 맞게 들어가도록 디자인된 얇은 초슬림 케이스입니다.


지문이 잘 묻지 않는 matte 재질이라 처음에는 조금 미끄럽게 느껴지기도 하지만, 손에 익으면 아이폰의 외관 재질인 알루미늄 메탈 느낌과 유사해서 마음에 드네요.


▲ 모양을 맞추어서...


▲ 꾹 누르면 바로 장착된다


아쿠바 에어핏 (Acuva Air Fit) 디테일 컷 살펴보기



측면과 하단 모두 버튼과 주요 포트에 딱 맞게 맞추어져 있습니다.



측면을 보면 에어핏 케이스가 가진 장점이 잘 드러나는 것 같네요. 아이폰 본래의 두께와 딱 맞아들어가서 케이스를 씌우지 않은 것 같은 느낌입니다. 평소 케이스 없이 아이폰을 사용하시는 분들에게 좋아 보입니다.




카툭튀도 보호되도록 잘 설계되어 있습니다. :)



앞에서 보면 이런 느낌입니다. 참고로 저는 아쿠바 강화유리도 함께 사용중입니다. :: 아쿠바 강화유리 후기 보러가기 ::




아쿠바 에어핏(Acuva Air Fit) 케이스는 정말 생폰을 쓰는 것처럼 사용할 수 있는 케이스라 많은 분들에게 추천해드리고 싶네요. 그립감도 케이스를 씌우지 않은 것과 거의 동일하고, 지문이 잘 묻지 않는 재질로 표면처리가 되어 어디에 놓아두워도 고급스러운 느낌이 나는 것 같습니다.


에어핏 케이스 가격은 2만원대 입니다. 아이폰6s, 아이폰6s+ 모델이 모두 있으니 사용하고 있는 아이폰에 맞는 제품을 고르시면 되겠네요 :)


:: 아쿠바 에어핏 아이폰6(아이폰6s) 케이스 구입페이지 바로가기 ::




댓글
댓글쓰기 폼